당원소통게시판

당원동지 여러분 그동안 감사했습니다

  • 작성자 : 산골나그네
  • 작성일 : 2021-12-12 15:28:06
  • 분류 : 우리당현수막
  • 조회수 : 782
  • 추천수 : 19

국민혁명당 당원동지 여러분~  

그리고 광화문 아스팔트에서 고생하신 여러분~

3년동안 전광훈목사에 사로잡혀 옳다하면 옳은것으로

검다하면 검은것으로 근 3년간 눈물 흘리며 모든 시간을 올인 했드랬는데

그래서 조회수 올리느라 컴퓨터으로, 핸드폰 으로, TV를 열어놓고

사랑제일교회를 향해있는 모든 유튜브방송 다 열어놓고 

구독과 좋아요 눌려 됐던 시간이 지금 생각하니 모두 부질 없는 것 같습니다.

천주교 신자인 제가 성당에는 안나가고 주일이면 사랑제일교회 비대면 예배하면서

하느님께 감사드리며 많이 울기도 했습니다. 제가 있는 곳이 원주라 아는 교회는 없지만

곧 나갈 준비중이라 더욱 마음이 아프고 허전합니다.

아스팔트 동지 여러분~

작년에 몰래 혼자 8월15일 광화문집회 참석하고 온 이후 끈질기게 추적조사에

심신이 고달파도 당당하게 그들에게 말하곤 했었습니다.

이런일이 우리 동지들 모두 겪은 일이 겠지요~

해서 국민혁명당 당원 가입도~ 대국본 가입도, 솔선수범생이였습니다.

국민혁명당 후보로 김경재님이 결정되자 정말 뛸 듯이 기뻤습니다.

윤석열이에게 무슨 일이 생기면 국민혁명당 김경재후보님이 당선 될 수도 있겠다

싶었지만 전광훈목사님의 태도는  이상하리만큼  싸하게 변해 있다는 것을 

바보가 아닌 이상  느낌으로 알 수 있었습니다.  

김경재후보는 전목사님을 감싸는 말씀을 하셨지만 느낌은 이게 아닌데~ 하고

기운이 빠지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국민혁명당 동지여러분~

저는 어제 탈당신고서를 제출하고 오는 답변을 받았습니다.

다시는 전광훈목사님이 관여하는 모든 것에서 눈을 돌립니다.

이미 그 분은 제가 존경하는 분이 아니시기에 모든 것을 제 자리에 돌립니다.

애국동지 여러분들의 생각을 저는 여쭙지 않겠습니다.

그러니 전광훈목사님 주변에 계시는 많은 분들에게 한 말씀 드립니다.

김경재후보님은 전광훈 목사님에게 팽 당해 가신 분이기에 그 분에게 악담은 거두시고

장도를 기원하며 기도부탁드립니다.

그동안 참 많이 힘들고 아쉽지만 이건 아니다 싶어 정리하면서 

마지막 인사 말씀 남깁니다.

모두에게 하는님의 가호가 함꼐하시릴 기도합니다.


추천

네티즌 의견 3

  • 선한일열심
    • 2022-08-23 20:18

    김경재는 원래 좌익 출신이고 우익이 아닙니다.

    우익은 지만원 박사 님께 욕을 안 합니다. 그러나 좌익 김경재은 욕을 했습니다.

  • 지만원박사님팬
    • 2021-12-13 13:37

    정말 열심히 활동 하셨네요

    배신감과 허탈감이 얼마나 크셨을까

  • 시온의딸
    • 2021-12-12 22:51

    위 글을 쓰신 분은 전광훈 목사님을 아직도 잘 모르시는 것 같아 아쉽습니다. 전목사님과 가까이 계시는주변분들도 김경재 총재님이 잘못 말씀 하신 부분에 대해서 직접들 들어서 다 아시는데요.

    저도 김경재 총재님이 전목사님이 시키는데로 다 하겠다고 말씀 하시는 걸 영상으로 다 봤는데 갑자기 맘이 바뀌셔서 왜 저러시나 했는데..결국은 교만이 그 맘에 들어가고 혼자서 오해를 하시며 무리한 내용의 유튜브 방송을 하는걸 보고 아..이분은 대통령 감은 아니다 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왜들 그러시는지요.

    광화문 애국성도와 시민들 마음에 상처만

번호
말머리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추천
272 [우리당현수막] [ 황룡의 후예 ? 양쯔강 토룡의 후예들, 헛된 중화제일주의 사상의 꿈을 깨라 ] 불곰탱이 2022/08/07 236 5
271 [우리당현수막] [ 당내 분란의 화수분(貨水盆) ! ] 불곰탱이 2022/08/06 174 5
270 [우리당현수막] [ 싸움질에 특화된 투견(鬪犬)들의 개싸움이 정치라더니 ! ] 불곰탱이 2022/08/02 258 5
269 [우리당현수막] [ 보수우파를 기다리는 함정 ! ] 불곰탱이 2022/07/27 193 3
268 [우리당현수막] 민주노총을 때려잡아야 공산화를 막을 수 있다 비느하스 2022/07/26 239 2
267 [우리당현수막] 개신교를 떠나서 입당의 문호를 널리 개방해야 합니다. 불곰탱이 2022/07/23 210 4
266 [우리당현수막] [비밀글] 천만서명 링크를 당 홈피에는 걸어 놓을 수 없나요? 발피n돌 2022/07/05 132 0
265 [우리당현수막] 차금법과 같은 학생인권조례폐지서명 [2] 반달공주 2022/06/07 310 0
264 [우리당현수막] 서울시 교육감 후보 단일화해야. 선한일열심 2022/05/23 334 1
263 [우리당현수막] 차금법 긴급 [1] 반달공주 2022/05/05 376 1
262 [우리당현수막] 주민자치법과 사회적협동조합은 없애야한다. 공산주의망하는길 2022/04/30 495 6
261 [우리당현수막] 불의와 맞서 싸우지 않는 국민과 국회의원 선한일열심 2022/04/29 420 1
260 [우리당현수막] 부탁드립니다 오박사 2022/04/19 361 2
259 [우리당현수막] 주사파 청소 없이 통합 없다. 선한일열심 2022/04/09 397 3
258 [우리당현수막] 장관 자리에 우익이 많이 들어가야 . 우리가 건의합시다. 선한일열심 2022/04/05 473 1
257 [우리당현수막] 1천만 서명 온라인사이트 [1] likemary94 2022/04/02 623 7
256 [우리당현수막] 1천만 서명 온라인사이트 천년왕국 2022/04/05 713 13
255 [우리당현수막] 나쁜입법반대 반달공주 2022/04/02 383 0
254 [우리당현수막] 공무원들에게 선한일열심 2022/03/18 430 1
253 [우리당현수막] 안철수 타당한가 선한일열심 2022/03/18 456 1

당원교육 (동영상/카드뉴스)



정강정책